'펄펄~눈이 옵니다 사막에도 눈이 옵니다?' 기상이변 속출
'펄펄~눈이 옵니다 사막에도 눈이 옵니다?' 기상이변 속출
  • 임병선 기자
  • 승인 2021.01.19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전 세계 곳곳에서 이상기후가 발견되고 있는데, 이번에는 아프리카 사하라 사막과 사우디 아라비아에 눈이 내렸다.

영국 데일리메일, 아랍뉴스 등 외신은 지난 17일(이하 현지시간) 아프리카 사하라 사막 내에 위치한 마을 아인 세프라에 눈이 내렸다고 보도했다. 사하라 사막은 매우 건조하고 낮에는 기온이 높아 눈이 내리는 조건이 형성되는 경우가 드물다. 

앞서 지난 10일 사우디 아라비아 아시르 지역 다르(Dahr)산에도 오랜만에 눈이 내려 이목을 끌었다. 새벽에는 기온이 영하 2℃까지 떨어지는 등 이 지역에서 드문 영하권 날씨도 나타났다.

최근 그리스에 폭염, 스페인 폭설, 중국 영하 46도 추운 날씨가 찾아오는 등 기후위기에 의한 이상기후 사례가 여러 건 보고된 가운데, 기후위기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특히 사하라 사막에서는 '이상기후'로 취급받던 눈이 내리는 횟수가 최근 들어 부쩍 늘어났다. 3년 전인 2018년 1월에도 아인 세프라에 눈이 왔으며, 직전에는 2016년 12월에도 눈이 내렸으며 이전 기록은 1979년 2월이다. 

지난 2016년 사하라 사막 아인 세프라에 내린 눈 (사진 나사)/뉴스펭귄
지난 2016년 사하라 사막 아인 세프라에 내린 눈 (사진 나사)/뉴스펭귄

사하라 사막에서 눈은 오래 내리지 않은 데다, 적게 쌓인 눈도 금방 녹아 곧바로 모래에 스며들었다. 현지 사진가 카림 부체타타(Karim Bouchetata)는 사막 모래 위에서 눈이 녹아내리는 사진을 SNS에 공유해 네티즌 호응을 얻기도 했다.

تقاسيم ..17 01 2021 Frost paints beautiful paintings of the ain sefra dunes Algeria #اكتشف #الجزائر

게시: Karim Bouchetata 2021년 1월 17일 일요일

멸종위기종 도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