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서 '멸종 판정' 받은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 깜짝 방문
싱가포르서 '멸종 판정' 받은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 깜짝 방문
  • 조은비 기자
  • 승인 2021.07.23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메랄드 빛 깃털을 지닌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 (사진 flickr)/뉴스펭귄
에메랄드 빛 깃털을 지닌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 (사진 flickr)/뉴스펭귄

[뉴스펭귄 조은비 기자] 싱가포르에서 멸종된 것으로 알려진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green broadbill)가 최근 현지에서 모습을 드러냈다.

지난달 싱가포르에서 발견된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 (사진 Singapore Birds Project 홈페이지)/뉴스펭귄
지난달 싱가포르에서 발견된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 (사진 Singapore Birds Project 홈페이지)/뉴스펭귄

조류관찰자 조이스 르 메쥐리에(Joyce Le Mesurier)는 지난달 27일(이하 현지시간) 싱가포르 풀라우 우빈(Pulau Ubin) 섬에서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싱가포르 풀라우 우빈 섬에서 발견됐다 (사진 Joyce Le Mesurier 공식 페이스북)/뉴스펭귄
싱가포르 풀라우 우빈 섬에서 발견됐다 (사진 Joyce Le Mesurier 공식 페이스북)/뉴스펭귄

한 네티즌은 풀라우 우빈 섬을 찾아가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의 울음소리를 담은 영상을 SNS에 게재했다.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 수컷은 에메랄드 빛을 띄는 선명한 녹색 깃털이 특징이다. 얼굴 옆에는 검은색 점이 있고, 날개에도 검은색이 섞여 있어 화려하다. 암컷은 보다 연한 녹색 깃털을 가지고 있다.

수컷의 깃털이 조금 더 화려하다 (사진 flickr)/뉴스펭귄
수컷의 깃털이 조금 더 화려하다 (사진 flickr)/뉴스펭귄

과거 싱가포르에서 자주 접할 수 있는 새였지만, 1941년부터 현지에서 서식하지 않는 것으로 멸종 판정을 받았다.

산림 벌채 등 서식지 훼손에 예민한 종으로 알려져 있으며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적색목록 '준위협'(NT, Near Threatened) 단계에 있는 국제적 멸종위기종이다.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 국제 멸종위기 등급 (사진 IUCN)/뉴스펭귄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 국제 멸종위기 등급 (사진 IUCN)/뉴스펭귄

'싱가포르 새 프로젝트(Singapore Birds Project)'에 따르면 앞서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는 멸종 판정을 받은 1941년 이후 2014년 11월과 12월, 올해 4월 3차례 발견된 기록이 있다. 싱가포르 새 프로젝트는 조류 관찰자들이 싱가포르에 있는 모든 새 종류를 기록하기 위해 운영하고 있는 프로젝트다.

올해 4월 발견된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 (사진 Singapore Birds Project 홈페이지)/뉴스펭귄
올해 4월 발견된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 (사진 Singapore Birds Project 홈페이지)/뉴스펭귄

싱가포르 새 프로젝트 측은 아시아푸른넓적부리새가 다른 국가에서 장거리를 이동해 현지를 방문하게 됐을 것이라고 추정하면서도, 새를 거래하던 곳에서 우리에 갇혀 있던 새가 탈출했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고 전했다.

(사진 flickr)/뉴스펭귄
(사진 flickr)/뉴스펭귄

 

멸종위기종 도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