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품 불어내 집단 사냥하는 혹등고래 100마리 (영상)
거품 불어내 집단 사냥하는 혹등고래 100마리 (영상)
  • 남주원 기자
  • 승인 2021.09.16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펭귄 남주원 기자] 100마리 넘는 혹등고래 무리가 호주 바다에서 포착됐다.

호주 고래 생태관찰 여행사 '사파이어 코스탈 어드벤처스'(Sapphire Coastal Adventures)는 뉴사우스웨일즈주 인근 사파이어 해안에서 촬영한 혹등고래 떼 영상을 13일(현지시간) 공식 인스타그램에 공유했다.

영상에는 꼬리를 내리치며 일사불란하게 먹잇감을 사냥하고 있는 혹등고래들이 생생하게 담겼다. 고래들은 배를 둘러싸고 커다란 미끼 공(bait ball)을 삼키고 있다. 

미끼 공이란 미끼처럼 작은 물고기들이 공 모양으로 군집을 형성하는 최후의 방어 수단이다. 자신보다 몸집이 큰 포식자에게 먹히지 않기 위해 만들지만, 정작 포식자 눈에 잘 띄어 잡아먹히는 경우가 많다.

(사진 Wikipedia)/뉴스펭귄
(사진 Wikipedia)/뉴스펭귄
(사진 Wikipedia)/뉴스펭귄
(사진 Wikipedia)/뉴스펭귄

호주 바다에서 이 같은 대규모 혹등고래 집단이 촬영된 것은 이번이 두 번째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굉장히 보기 드문 광경이나 사파이어 코스탈 어드벤처스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목격했다.

회사 측은 "믿을 수 없게도 지난해 같은 시기에 (혹등고래 무리를) 목격하는 특권을 누렸는데, 올해 또 다시 보게 돼 매우 기쁘다"라며 "그 시각적 광경과 소리는 대단했다"라고 전했다.

같은 날 호주 사파이어 코스트 관광청(Sapphire Coast NSW)도 "엄청난 규모의 고래 떼가 돌아왔다!"라며 영상을 공식 인스타그램에 공유했다.

그들은 "올해도 이 놀라운 현상이 다시 일어날지 계속 지켜보고 있었는데 더할 나위 없이 기쁘다"라고 했다.

특히 영상에는 고래들이 거품망 먹이기(bubble net feeding)를 하는 장면이 고스란히 포착됐다. 거품망 먹이기는 혹등고래가 먹잇감을 잡기 위해 그 주위에 거품을 불어내는 행동으로, 혼자 또는 여러 마리가 협동해 수행한다.

(사진 Wikipedia)/뉴스펭귄
(사진 Wikipedia)/뉴스펭귄
(사진 Wikipedia)/뉴스펭귄
(사진 Wikipedia)/뉴스펭귄

혹등고래가 크릴새우나 작은 물고기 떼 주변을 빙빙 돌면서 거품을 내 마치 그물처럼 그 안에 가두는 방식이다. 거품 그물은 직경 3~30m까지 크기가 다양하며 혹등고래들은 소리를 사용해 거품망을 조정한다. 이 같은 협동을 통해 모든 고래가 빽빽하게 뭉쳐져 있는 미끼 공을 먹을 수 있다.

대규모 혹등고래 집단이 연이어 2년간 사파이어 해안에 나타난 정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으나 촬영된 영상은 과학적, 환경적으로 굉장한 가치를 지닐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혹등고래 국제 멸종위기 등급 (사진 IUCN)/뉴스펭귄
혹등고래 국제 멸종위기 등급 (사진 IUCN)/뉴스펭귄

한편 혹등고래는 1970년 이후 무분별한 포경으로 2016년 9월까지 멸종위기에 처했으나 포경 금지와 생태 관광 등 보존 노력으로 최근 몇 년간 개체수가 성공적으로 회복되고 있다.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자료에 따르면 현재 야생에 서식하는 혹동고래 성체는 8만 4000마리로 추정된다. 

멸종위기종 도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