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수수 완충재 너… 정말 녹니?" 소연의 제로웨이스트 실험 (영상)
"옥수수 완충재 너… 정말 녹니?" 소연의 제로웨이스트 실험 (영상)
  • 조은비 기자
  • 승인 2021.07.13 0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소연 공식 인스타그램 캡처·pixabay·unsplash, 그래픽 조은비 기자)/뉴스펭귄
(사진 소연 공식 인스타그램 캡처·pixabay·unsplash, 그래픽 조은비 기자)/뉴스펭귄

[뉴스펭귄 조은비 기자] 그룹 티아라 출신 소연이 공개한 옥수수전분 완충재 활용 방법이 눈길을 끌고 있다.

소연은 최근 인스타그램에 "어제 받은 택배 완충재가 옥수수전분 100%라 해서 진지하게 진짜로 물에 녹여봤다"라며 영상을 공개했다.

소연은 택배 박스에 담긴 옥수수전분 완충재를 그릇에 털어넣고 물을 부었다. 물에 젖은 완충재는 금세 풀어졌다. 소연은 완충재 녹인 물을 나무에 부어주며 영상을 마무리했다.

그는 "옥수수전분 100%면 완전 그냥 탄수화물일 테니까 저희 집에 있는 나무에게 거름으로 스윽 주고서 끝"이라고 덧붙였다.

옥수수전분 완충재는 생분해 친환경 포장재료로 주목받고 있다. 기존에 택배 배달 등에 쓰이던 에어캡(비닐 뽁뽁이), 스티로폼 등은 분해까지 약 500년이 소요되지만, 옥수수전분 완충재는 땅에 묻으면 3일, 물에 녹이면 금방 분해할 수 있다. 

다만 환경부 측 확인 결과 옥수수전분 완충재를 먹거나 물에 녹여 하수구에 버리는 행위는 권장하지 않는다. 옥수수전분 완충재는 식용이 아닌 공업용으로 제작돼 섭취 시 문제될 수 있고, 그냥 흘려보냈을 때 수질 오염 우려가 남아있다.

소연은 2009년 티아라로 데뷔해 메인보컬로 활동했다. 2017년 당시 소속사와 계약이 만료된 후 재계약하지 않고 팀을 탈퇴했다. 이후 가수로 활동 중이다.

(사진 소연 인스타그램)/뉴스펭귄
(사진 소연 인스타그램)/뉴스펭귄

 

멸종위기종 도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