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펭귄 창간축사]윤제용 KEI 원장 "지구생명체 공존 위한 미디어 필요"
[뉴스펭귄 창간축사]윤제용 KEI 원장 "지구생명체 공존 위한 미디어 필요"
  • 뉴스펭귄
  • 승인 2019.01.28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제용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KEI) 원장
윤제용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KEI) 원장

멸종위기종 전문뉴스 <뉴스펭귄>의 창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뉴스펭귄은 멸종위기종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최초의 미디어로서 탄생 의미가 무척 특별하다 할 수 있습니다.

생명체의 멸종위기를 유발하는 생태계 파괴는 인류 삶과도 직결돼 있기에, 우리는 진정성을 가지고 다양한 생명체의 생을 들여다봐야 합니다.

긴밀한 유대관계를 맺고 살아가는 지구 생명체의 공존을 위해 뉴스펭귄에서 의미 있는 정보들을 널리 알리시리라 믿습니다.

정부, NGO, 시민과 함께 구체적이고 실천적인 활동을 해나갈 뉴스펭귄의 앞날에 응원의 박수를 보내며, 다시 한 번 축하드린다는 말씀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원장 윤 제 용


멸종위기종 도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