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정사업본부가 '세계 식물건강의 해' 맞아 내놓은 우표
우정사업본부가 '세계 식물건강의 해' 맞아 내놓은 우표
  • 임병선 기자
  • 승인 2020.05.29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식물건강의 해 기념우표 (사진 우정사업본부 제공)/뉴스펭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2020년 '세계 식물건강의 해'를 맞아 기념우표 67만 2000장을 29일 발행한다.

'세계 식물건강의 해' 기념우표는 다채로운 색깔을 가진 산림과 금색으로 빛나는 농작물에 물을 주며 가꾸는 사람의 모습을 담았다.

유엔(UN)은 건강한 식물의 중요성을 알리고 글로벌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2020년을 세계 식물건강의 해로 지정했다.

유엔식량농업기구에 따르면 매년 세계 식량작물의 최대 40%가 병해충으로 손실되고 있다. 이를 손실 금액으로 환산하면 식물병에 의해 연 2200억 달러(한화 약 272조 6600억 원), 해충에 의해 연 700억 달러(약 86조 7600억 원)에 이를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박종석 우정사업본부장은 "이번 기념우표 발행이 소중한 식물자원의 가치를 되새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식물병해충의 이동을 막고 식물검역에 대한 국민의 이해를 높이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념우표는 가까운우체국을 방문하거나 인터넷우체국에 신청하면 구매할 수 있다.


멸종위기종 도감